2012년 9월 12일 수요일

방통위 이통사측으로 과잉보조금 경고했다는군요








적발시 최대 3개월 신규 유치 금지
(서울=연합뉴스) 최인영 기자 = 방송통신위원회는 과도한 보조금을 투입하고 있는 이동통신 3사를 제재하기 위해 13일 현장 조사에 착수한다.
방통위는 SK텔레콤[017670], KT[030200], LG유플러스[032640] 등 3사가 법을 어겨가며 보조금 과열 경쟁을 이어가고 있다고 판단해 현장 조사에 들어가기로 했다.
조사에서 보조금을 과잉 지급한 것으로 드러나면 이통사는 최대 3개월간 신규 가입자를 모집할 수 없는 처분을 받는다.
방통위는 불법 보조금 지급 사례가 3차례 누적되면 최대 3개월간 신규 가입자 모집을 금지하는 '삼진아웃제'를 운영하고 있으며, 이통 3사는 이미 2010년과 2011년 한 차례씩 적발돼 현재 '투 아웃' 상태다.

조금있으면 신규고객 유치못하게될듯 하네요
이동통신사 요금도 많이받는데 이번기회에 아주 고쳐져야할듯합니다.

댓글 없음:

댓글 쓰기

Páginas